Press release - Profoto C1, C1 Plus | Profoto (KR)
B10 캠페인 Profoto B10 또는 B10 Plus를 구입하면 60만 원 상당의 라이트 쉐이핑 툴을 드립니다. 더 읽어보기
Press release

Profoto C1, C1 Plus

18 9월, 2019

전 세계 스마트폰 포토그래퍼들에게는 한 가지 공통점이 있습니다. 완벽한 이미지를 포착하기 위해 완벽한 빛을 찾아 헤맨다는 점이죠. 이제 시간과 장소에 구애 받지 않고 이 문제를 해결할 방법이 생겼습니다.

Profoto는 세계에서 가장 뛰어난 포토그래퍼들을 위한, 가장 탁월한 조명 장비를 만들기 위해 줄곧 헌신해왔습니다. 모든 이미지에 멋진 빛을 선사하겠다는 고집스러운 신념을 변함없이 지켜왔죠. “그런데 오늘 이 시간부터 변하는 게 있어요”라고 Profoto CEO인 Anders Hedebark는 운을 떼었습니다. “Profoto는 사용하는 카메라와 스마트폰 기종과 상관 없이, 모든 이미지 크리에이터들을 지원할 것입니다.” 훌륭한 이미지를 만드는 핵심 비결은 탁월한 빛이죠.”

Profoto C1 제품군은 Profoto가 사상 최초로 선보이는 ‘스마트폰을 위한 스튜디오 라이트’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이 제품은 작고 휴대성이 뛰어나며 스마트폰은 하지 못하는 한 가지 장점을 갖고 있습니다. 바로 자연스럽게 보이는 아름다운 빛을 선사한다는 사실이죠.

“자신은 프로 포토그래퍼가 아니라, 비즈니스와 브랜드를 구축하기 위해 프로가 찍은 것 같은 이미지에 의존하는 이미지 크리에이터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다는 사실을 Profoto는 깨달았어요. 블로거나 인플루언서 같은 사람들 말이죠. 그래서 저희는 Profoto C1 제품군과 새롭고 직관적인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Profoto Camera를 개발했어요”라고 Anders Hedebark는 설명했습니다.

C1은 명암비가 낮아 은은하고 아름다울 뿐만 아니라 자연스럽게 보이기까지 한 빛을 선사합니다. 태양과 같은 둥근 모양으로 빛이 만들어지기 때문이죠. 제일 좋은 점은 Profoto C1 Plus와 C1이 사용하기도 놀라울 만큼 쉽다는 점이죠.

Anders Hedebark는 이렇게 설명을 이어갔습니다. “기본적으로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것만큼 직관적일 필요가 있었어요. 이 제품들을 Profoto Camera와 연결한 다음 자동 모드로 설정하면, 카메라를 들고 바로 촬영할 수 있죠. 똑똑한 Profoto Camera가 사용자를 대신해 주변 조명 여건에 따라 노출 정도와 플래시 파워를 알아서 계산해주니까요.”

Profoto C1 Plus와 C1은 사용자들이 빛으로 다양한 실험을 하면서 즐길 수 있게 해줍니다. 여기저기 간편하게 가지고 다니면서 손 안에서 다양한 앵글을 손쉽게 실험해 볼 수 있습니다. 라이트에 있는 작고 하얀 버튼을 누르거나 스마트폰으로 이미지를 캡처할 수 있습니다.

C1 Plus는 돔 디퓨저와 컬러 젤에서 그리드까지 광범위한 라이트 쉐이핑 툴과 호환되기 때문에 창의력이 더 극대화되죠. Profoto A1과 A1X도 마찬가지입니다. 쉽고 빠른 스마트 마그네틱 마운트 덕분에 금세 탈부착할 수 있습니다. 또한 스마트폰 대신 DSLR이나 미러리스 카메라를 사용하고 싶은 경우, 모든 Profoto AirTTL 리모트와 호환되는 C1 Plus를 사용하면 됩니다. 다른 Profoto 라이트와 조합해서 한 번에 여러 개를 같이 사용할 수도 있다는 뜻이죠.

요컨대 Profoto C1 제품군은 모든 이미지 크리에이터들이 창의적 잠재력을 실현하고 전문적인 이미지를 창조하며 자신의 브랜드를 구축할 수 있는 자유와 능력을 선사합니다. Profoto는 모든 이미지 크리에이터들이 전문 사진 촬영의 세계에 진입하기를 원합니다. 빛으로 실험하고 탐험하며 창의력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는 세계로요.

Anders는 이렇게 결론을 내렸다. “오늘부터 스마트폰 사진 촬영의 판도가 영원히 바낄 거예요. Profoto C1 제품군을 사용하면 자연스럽고 아름다운 빛이 손 안에 있는 셈이니까요. 창의적인 비전을 100% 실현할 수 있는 비결이죠. 이게 바로 진정한 사진 촬영이에요.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는 라이트이기 때문이죠.”